건강정보

가수나 강사, 선생님 등 목소리를 많이 사용하는 직업군에서는 성대결절에 걸려 고생을 하는 사람들을 심심치 않게 볼 수 있습니다.
이처럼 말을 너무 많이 하거나 아니면 잘못된 발성 습관으로 인해 성대결절은 누구에게나 생길 수 있는데요.

성대결절이라는 것은 성대고유층에 양성 점막 질환으로 보통 6~7세의 남아나 30대 초반의 여성에게 많이 발생한다고 합니다.
성대결절이 생기는 이유는 소리를 내는 것을 너무 많이 하면서 그것이 계속되는 경우 발생을 하게 되며, 음주와, 흡연, 심리적인 원인들도 있습니다.
그 외에 알레르기, 뇌신경학적, 갑상선질환, 스트레스, 약물 등의 이유로도 발생한다고 하니 주의하세요.

성대결절에 걸리게 되면 목소리가 쉬게 되고 고음을 낼 때 부드럽지 못한 소리와 여러 소리가 섞여 나오는 중복음이 나타나게 되며 성대의 진동을 방해하면서 지연 발성이 나타납니다.
또 호흡을 하는데 불편함을 느끼기도 하고 목에 이물감과 건조함, 통증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성대결절을 큰 문제로 생각하지 않고 그대로 방치하게 되면 목소리가 되돌아가지 않고 영구적으로 변하기도 하는데요.
치료시기를 놓치면 수술을 하더라도 목소리를 회복할 수 없고 수술 후에도 반복적으로 무리한 성대사용은 재발의 우려가 있으니 주의하셔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