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보험뉴스

 

DB 손해보험사에서 지나 28일 서울 시 관악구 삼성동의 시장 일대의 주거 환경 개선을 도왔는데요. DB 손해보험 임직원 일동은 주거취약가구 4곳을 찾아서 도배지 및 장판을 교환하고, 싱크대나 화장실 등 집수리 보수 봉사활동을 하였습니다.

DB 손해보험사에서 봉사활동을 한 삼성동 시장 일대는 무허가 주택이 많아 몇 년 전 비가 많이 내렸을 때 큰 침수피해를 입은 집이 많았습니다. 하지만 이 집들이 무허가 건물이 많아 정부의 주거환경 개선사업 지원 대상이 되지 않았는데요.

28일 DB손해보험 임직원 일동은 무더운 여름날씨에도 노후화 된 장판과 벽지를 교체하고, 집 보수 작업을 통해 사랑을 전달하였습니다.
직 보수작업에서 그친 것이 아닌 DB손해보험사 임직원 일동은 여름 이불세트와 라면, DIY 가구 등을 전달하였는데요. 이에 DB손해보험 관게자는 "앞으로도 사회적 이슈 문제 해결에 적극 동참할 것" 이라고 밝히고, "기업의 성숙한 자원봉사 문화  및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수행할 예정"이라고 밝혀 좋은 모습을 보였습니다.

또한 DB손해보험사는 프로미봉사단을 통해 연탄을 배달하고, 약속상자 만들기 등 다양한 테마의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습니다.